《정당한 자위적국방력강화》, 조선을 축하

중국인터네트홈페지 《오유지향》에 실린 글

《정당한 자위적국방력강화》, 조선을 축하


《조선은 만일 미국이 계속 적대시정책을 실시하는 경우 더욱 완강하고도 과감한 대응책을 취할것이다.》

이것은 조선언론매체의 글이 아니다.

중국인터네트홈페지 《찰망》에 실린 글의 일부이다.

글에서 필자는 조선의 행동은 미국이 겉치레인사말이나 듣기 좋은 소리를 하는데 대한 경고이라고 하였다.

그러면서 조선의 자위적국방력강화는 바로 미국의 군사적위협에 대응하기 위해서이다, 하지만 미국의 군사력은 조선뿐아니라 나아가서 중국과 로씨야를 제압하기 위한것이라고 하였다.

지금 세계는 국가의 안전을 위하여 자위적국방력을 다져가는 조선에 대한 찬사를 보내고있다.

인터네트는 조선의 정정당당한 행동에 보내는 찬사일색이다.

《조선 잘했다!!! 우리는 조선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세계적인 깡패와 맞서는 길은 오직 강한 군사력을 키우는것이다.》

《양코배기도적들로부터 자주권을 고수하고있는 조선을 응원한다.》

《력사적으로 볼 때 조선사람들은 미국인들보다 먼저 개명하였다.》

《조선이 계속 강한 나라로 있도록 해야 한다. 미국의 꼭두각시인 남조선보다도 조선과 같이 강한 나라가 린방으로 있는것은 중국과 로씨야의 리익에도 부합된다.》

《평화를 사랑하는 평범한 미국인이라면 이런 물음을 제기할것이라고 믿는다. 70년이 넘도록 왜 아직도 우리 군대가 남조선에 아직 남아있는가?》

《<지속적인 평화>는 미국의 군수공업에 독약과도 같다.》

《미국대통령모두가 항상 미국군대는 미국을 지킨다고 말한다. 다른 나라를 침략하고 그 나라 인민들을 학살하고 그 나라의 재부를 도적질하는것이 어떻게 나라를 지키는것으로 될수 있는가?》

《멋있다 조선. 미국의 범죄자들과 독재자들이 또 한번 패하였다.》

《미국은 아무것도 할수 없다. 미국은 미국본토를 완전히 페허로 만들어버릴수 있는 조선을 감히 건드리지 못할것이다.》

《조선이 미국을 지도에서 영영 지워버릴수도 있다는것을 명심해야 한다.》

네티즌들의 찬사의 초점은 당연히 나라의 국방력을 강화하기 위해 애국헌신의 길을 걸으시는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로 모아지고있다.

《사실 김정은위원장이 한 일은 조선을 전쟁의 참화로부터 지키기 위한 억제력을 마련한것이다.》

김정은위원장은 자기 나라를 지키고있다.》

김정은위원장을 존경해야 한다. 그는 세계에서 제일 무서운 전쟁미치광이를 어떻게 다루어야 하는지 알고있다.》

 

중국인터네트홈페지 《찰망》에 실린 글

행성과 함께 촬영한 잠수함탄도탄 《북극성-3》형 발사모습

새형의 잠수함탄도탄 《북극성-3》형시험발사

서광 올린날자 / 2019.12.24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